writing words
directing stages
choigom@gmail.com
-
-
■ 스팸글 때문에 가입 후 로그인 하셔야 글쓰기가 가능해요. 죄송합니다.
글 수 123
  • Skin Info
우와~홈페이지 예뻐요~~!!!
왠지 포근한 느낌이라고나 할까요???ㅎㅎ
여기저기 구경하다 갑니당~!!!^^
최곰
댓글
2012.05.15 18:42:38
ㅎㅎ 너 설마 처음 오는 건 아니겠지 ㅋㅋㅋ 너랑 만난지가 얼마나 지났는데 ㅋㅋㅋㅋ ㅋㅋㅋ ㅋㅋㅋㅋ
박세영
삭제 수정 댓글
2012.05.17 17:16:50
헤헤~ㅋㅋㅋ처음은 아니어요~ㅋㅋㅋㅋㅋㅋㅋㅋ
문화예술단체 쪽에 있다보니 간간히 도움이 되곤 해요~히히
만물상회도 가볼라고 했는데 그날 춘천공연이 잡혀버려서...ㅠㅠ
담공연 기약할려구요...히히~ㅋㅋ
꾹꾹 눌러썼던 마지막 편지, 이제 버려도 돼요.
노란 봉투 속 내 마음, 당신이 알았으면 됐었어.
헤헤... 간간히 들어와 구경했었는데 댓글을 달고 싶어도 비밀번호가 생각이 나지 않아서ㅠㅠ 겨우 찿았어요ㅎㅎ
아.. 저도 첫사랑이 얼른 나타나길...!!!!ㅋㅋ
최곰
댓글
2012.05.05 17:53:41
^^ 폭풍같던 4월이 지나갔으니 이제 좀 여유있으려나 너의 오월은?
날씨 참 좋다-
이슬
댓글
2012.05.06 01:15:54
네네! 물론입니다~*0*
오늘 밖에 나가보니 날씨 정말 환상이더라고요ㅎㅎ
오늘만 같길 바라지만..ㅠㅠ
헤헤 그래도 행복한 오월입니다~!!
빨리 떠날 사람은 좋은 기억만 남기지.
이맘 때 떠났던 당신이 그랬던 것처럼.
우와아아_
감독님♥ 안녕하세요오오:)
홈페이지가 감독님을 많이 닮았어요_ 우히히.
아늑한 분위기가 일품이어요. ^ㅡ^
최곰
댓글
2012.02.23 01:46:22
^-^ 어서와 이슬이슬!
그날 다른 분들도 계셔서 많이 못챙겨 걸렸는데. 잘들어갔다니 다행이야.
우리 또 만나는 날까지 ㅎㅎ 뭐 조만간 또 곧 보겠지? ^^
보고싶을 때는 언제든지 전화하자. ㅎㅎ 매번 고마워!
안녕하세요. 친구가 이곳에서 연재를 시작해서 가입했어요:)
홈페이지 분위기 좋네요.
최곰
댓글
2012.01.13 00:21:28
와우 :) 반가워요- 그렇다면 통영분?!
가입까지 해 주시고 전라도 영광입니다. 낄낄 ㅋㅋ (죄송)
능금이의 웹툰에 아낌없는 격려 부탁드려요ㅎㅎ
다른 글들도 둘러 보심 재밌어요. 또 뵈어요!
비밀글입니다.
하루 재미있게 잘 보고 있어요..^^
최곰
댓글
2011.11.23 15:25:40
여행 좋아하는 우리 루미 :)
추운데 감기 조심해 욘석아. 서울 언제 한번 안 오니.
황보가 기다리던데- 날짜 정해서 다 같이 한번 모여모여.
원종화
댓글
2011.11.23 15:43:44
ㅋㅋㅋ 캄사합니다. 최곰이 곧 술을 살거예요 ㅋㅋ
아우 뭐야 나현! 완전 간만에 왔는데 조회수 폭발하고 있네 ㅋ
페이스북 링크 타고 와봤엄- 보기 좋다 :)
도쿄 놀러와 숙식제공 할게 엉엉
최곰
댓글
2011.10.12 18:21:01
ㅎㅎ 왜이래 당신.
나의 숨겨진 고급 필진! ^^
아이템 쟁여놓고 있어 줘.
직접 청탁하러 갈게~ ㅎㅎ
나 좀 착하네. 공부는 안하고, 할일도 안하고. 글열심히 올리잖아 ㅋㅋㅋㅋ
최곰
댓글
2011.09.17 09:36:47
진짜 좀 착한데 :)
여행 다녀오면, 좋은 사진 좋은 글 다 나오나?
^^ 건강하게 무사하게 다녀오셈!
풍요로운 한가위 되시기를.
멀리서, 진심으로.
언니이...
소금호수 대문 공지글에도 '하루' 넣어주세요. ㅎㅎ
그리고 스물아홉, 서른, 서른하나에 저도 껴주세요... ㅋㅋ
그리고 저랑 디디다 가요...
호가든 생맥주 마셔요... ㅎㅎ
최곰
댓글
2011.09.06 16:07:15
그래. 그래.

이것 봐. 내가 정신이 훅. 어디로 갔지. ㅋ
ruok
댓글
2011.09.07 13:10:00
카...캄사합니다 ㅋㅋㅋ
무더운 여름이 지난다.
비밀글입니다.
비밀글입니다.
XE Login

OpenID Login